주 메뉴 바로가기 본문 내용 바로가기

미래에셋대우

가족과 함께 떠나는 캠핑의 낭만
(2019년 10월 기사)

가족과 함께 떠나는 캠핑의 낭만
메인 이미지 보이기
  • 처음 >
  • 컬쳐 & 라이프 >
  • 탐나는 취미·취향
    (2019년 10월 기사)
기고: 기업금융1본부IB1팀 황선태 선임매니저
동료의 제안으로 우연히 동행했던 캠핑과의 인연은 처음에는 막연한 두려움으로 시작되었습니다. 하지만 막상 숲에서 맑은 공기를 마시며 바비큐도 먹고 불타는 장작을 바라보니 가끔 이런 시간을 가지는 것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동료의 제안으로 우연히 동행했던 캠핑과의 인연은 처음에는 막연한 두려움으로 시작되었습니다. 하지만 막상 숲에서 맑은 공기를 마시며 바비큐도 먹고 불타는 장작을 바라보니 가끔 이런 시간을 가지는 것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첫 캠핑에서 매력을 느낀 후 함께한 동료의 조언을 받아 장비를 구매하고 본격적으로 캠핑 라이프를 즐기게 되었습니다.
첫 캠핑에서 매력을 느낀 후 함께한 동료의 조언을 받아 장비를 구매하고 본격적으로 캠핑 라이프를 즐기게 되었습니다.
캠핑의 즐거움을 나누고자 최근엔 우리 네 가족, 처남과 같이 떠나는 경우가 많아졌습니다. SUV 차량을 소지한 처남 덕분에 장비이동도 용이하고 아무래도 남자들의 힘을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은 캠핑에서 많은 도움도 됩니다.
캠핑의 즐거움을 나누고자 최근엔 우리 네 가족, 처남과 같이 떠나는 경우가 많아졌습니다. SUV 차량을 소지한 처남 덕분에 장비이동도 용이하고 아무래도 남자들의 힘을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은 캠핑에서 많은 도움도 됩니다.
우리는 주로 가평에 있는 캠핑장을 즐겨 찾는데 시설도 깔끔하고 거리가 비교적 가까워 이동도 편리하며 바로 옆에 계곡이 있어 아이들이 놀기에도 좋습니다. 캠핑을 즐기기에 더 없이 좋은 환경이죠.
우리는 주로 가평에 있는 캠핑장을 즐겨 찾는데 시설도 깔끔하고 거리가 비교적 가까워 이동도 편리하며 바로 옆에 계곡이 있어 아이들이 놀기에도 좋습니다. 캠핑을 즐기기에 더 없이 좋은 환경이죠.
최근 즐겨 찾는 캠핑장은, 깔끔한 시설에 적당한 거리와 바로 옆에 계곡이 있어 아이들이 놀기에도 더없이 좋습니다.
최근 즐겨 찾는 캠핑장은, 깔끔한 시설에 적당한 거리와 바로 옆에 계곡이 있어 아이들이 놀기에도 더없이 좋습니다.
저 같은 경우 가족과 캠핑을 하기 때문에 아이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고 재미있게 놀 수 있는 환경이 구비되어 있는지를 꼼꼼하게 따져 캠핑장을 선택하는 편입니다.
저 같은 경우 가족과 캠핑을 하기 때문에 아이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고 재미있게 놀 수 있는 환경이 구비되어 있는지를 꼼꼼하게 따져 캠핑장을 선택하는 편입니다.
캠핑은 무엇보다 자연에 머물 수 있다는 점이 좋고, 집에서 먹기엔 힘든 바비큐와 장작에 구워먹는 고구마도 매력이 있습니다.
캠핑은 무엇보다 자연에 머물 수 있다는 점이 좋고, 집에서 먹기엔 힘든 바비큐와 장작에 구워먹는 고구마도 매력이 있습니다.
배부르게 저녁을 먹은 후 조용히 음악을 틀고 활활 타오르는 장작불을 바라보고 있으면 스트레스도 풀리고 힐링이 되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도심의 건물들에 갇혀 생활하던 아이들이 자연과 함께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는 것도 아빠로서 흐뭇하지요.
배부르게 저녁을 먹은 후 조용히 음악을 틀고 활활 타오르는 장작불을 바라보고 있으면 스트레스도 풀리고 힐링이 되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도심의 건물들에 갇혀 생활하던 아이들이 자연과 함께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는 것도 아빠로서 흐뭇하지요.
텐트를 치고 다양한 장비를 설치했다가 정리하는게 다소 귀찮기도 하지만, 자연의 품에서 온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는 것도 캠핑이 주는 특별함입니다.
텐트를 치고 다양한 장비를 설치했다가 정리하는게 다소 귀찮기도 하지만, 자연의 품에서 온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는 것도 캠핑이 주는 특별함입니다.
지금은 여유롭게 캠핑을 즐기고 있지만 텐트를 사서 개시를 하던 날에 하필이면 비가 와서 당황스럽기도 하고 빗물이 새지는 않을지 걱정하기도 하는 초보였던 시절도 있었습니다. 비를 맞은 텐트를 아파트 지하주차장 빈 공간에 쳐 놓고 닦아가며 말리던 기억도 있고요.
지금은 여유롭게 캠핑을 즐기고 있지만 텐트를 사서 개시를 하던 날에 하필이면 비가 와서 당황스럽기도 하고 빗물이 새지는 않을지 걱정하기도 하는 초보였던 시절도 있었습니다. 비를 맞은 텐트를 아파트 지하주차장 빈 공간에 쳐 놓고 닦아가며 말리던 기억도 있고요.
하지만 이제 능숙한 캠퍼가 되고 나니 그런 기억도 즐거운 추억이 되었습니다. 그래도 캠핑은 준비물도 많고 번거로움은 있으니 1박 2일 일정보다는 2박 이상 캠핑을 할 수 있는 시간적인 여유를 가지고 가는 것이 더 좋은 시간을 보내는 방법입니다.
하지만 이제 능숙한 캠퍼가 되고 나니 그런 기억도 즐거운 추억이 되었습니다. 그래도 캠핑은 준비물도 많고 번거로움은 있으니 1박 2일 일정보다는 2박 이상 캠핑을 할 수 있는 시간적인 여유를 가지고 가는 것이 더 좋은 시간을 보내는 방법입니다.
자주 캠핑을 다니면 자연스럽게 장비 욕심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캠핑은 장비빨’이라는 말이 있죠. 하지만 더 좋은 장비를 구입하고자 하는 욕심보다 이동의 어려움과 장비 보관 등을 고려한다면 캠핑카나 캠핑트레일러가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있습니다.
자주 캠핑을 다니면 자연스럽게 장비 욕심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캠핑은 장비빨'이라는 말이 있죠. 하지만 더 좋은 장비를 구입하고자 하는 욕심보다 이동의 어려움과 장비 보관 등을 고려한다면 캠핑카나 캠핑트레일러가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선호하거나 해보고 싶은 것은 생각만 하지 말고 부족하고 시행착오를 겪더라도 일단 조금씩 실행해 보기를 권합니다. 혹은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에 저처럼 친구 따라 한 번 해보는 것도 좋은 경험이 됩니다. 캠핑의 경우 글램핑장도 많은 만큼 장비없이 상황에 맞게 경험해 보시면 어떨까 합니다.
개인적으로 선호하거나 해보고 싶은 것은 생각만 하지 말고 부족하고 시행착오를 겪더라도 일단 조금씩 실행해 보기를 권합니다. 혹은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에 저처럼 친구 따라 한 번 해보는 것도 좋은 경험이 됩니다. 캠핑의 경우 글램핑장도 많은 만큼 장비없이 상황에 맞게 경험해 보시면 어떨까 합니다.
시간적인 여유와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 무엇을 시작하는 게 쉽지 않은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직장인은 대부분 취미생활을 주말에 해야 하는 경우가 많아 가족들의 공감도 필요합니다. 각자 상황에 맞는 취미생활을 하면 본업에 더 충실할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좋은 추억도 쌓을 수 있습니다.
시간적인 여유와 마음의 여유가 없어서 무엇을 시작하는 게 쉽지 않은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직장인은 대부분 취미생활을 주말에 해야 하는 경우가 많아 가족들의 공감도 필요합니다. 각자 상황에 맞는 취미생활을 하면 본업에 더 충실할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좋은 추억도 쌓을 수 있습니다.
몸을 움직여 집이 아닌 다른 장소에서 무언가 새로운 것을 즐겨보세요. 잘했다는 생각이 들 겁니다. 무리할 필요는 없습니다. 저처럼 아주 가끔이라도 시도하면 일상이 달라질 것입니다.
몸을 움직여 집이 아닌 다른 장소에서 무언가 새로운 것을 즐겨보세요. 잘했다는 생각이 들 겁니다. 무리할 필요는 없습니다. 저처럼 아주 가끔이라도 시도하면 일상이 달라질 것입니다.

다음호 [탐나는 취미·취향]에서 소개하고 싶은 당신의 취미 이야기를 응모해주세요.

응모창 바로가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